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 출근길에, 동네 주민센터 앞에 빨간 고무다라에 들어있는 배추더미를 보았습니다. 김장을 하려나 봐요. 또 전철역에서는 역무원들이 모여 크리스마스트리를 만들고 있구요.

모두 겨울을 맞이하는 풍경들입니다.

 

겨울을 채비하면서는 분수들도 쉽니다. 월동준비를 하는 것이죠. 그런데- 올해는 분수가 늦게까지 일을(?) 했네요.

G20 정상회의가 열리는 동안 한강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서라며 한강공원의 분수가 2주간 연장 가동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러고 보니 한강에는 분수가 많습니다. 반포에 달빛무지개분수, 선유도공원에는 월드컵 분수, 뚝섬에는 음악분수...... 분수들이 테마별로 참 다양하기도 합니다.


서울시에 한강공원의 분수 조성 및 유지 현황에 대해 정보공개청구 해 보았습니다.

공개된 자료를 보니 한강공원에는 5개의 지역에 총 8개의 분수가 있네요.

이들 분수를 조성하는데는 무려 370억원 이상이 들었습니다.


<한강 공원 분수시설별 조성비>


이 중 가장 많은 비용이 들어간 분수는 반포대교에 있는 달빛무지개 분수입니다. 무려 177억원이 들었네요. 달빛무지개분수는 한달에 운영비도 2천만원 가량 드는데요. 예쁜 것을 보는 댓가가 참 비싸기도 하네요.

한강 분수 전체의 월별 관리비용은 한달 평균 5000만원 가량입니다. 2009년 대비 2010년에는 관리비용이 늘어났는데요. 아마도 올해 개장한 달빛무지개분수 때문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런데 월드컵 분수는 보험도 들어가 있나 봅니다. 매해 보험료로 8700만원 가량을 내고 있네요. 분수에 보험이라~ 어떤 보험인지 궁금해 지네요.

지 출 액

비 고 (특이사항)

2009

소계

635,242,650

 

1

31,310,120

 

2

31,521,840

 

3

118,863,250

월드컵분수 보험료 납부(87백만원)

4

42,551,350

 

5

41,502,940

 

6

44,533,260

 

7

53,255,030

 

8

60,997,480

 

9

58,589,600

 

10

60,300,480

 

11

49,031,040

 

12

42,786,260

 

2010

소계

578,079,446

 

1

47,261,330

 

2

43,833,640

 

3

176,187,740

월드컵분수 보험료 납부, 수중구조물 점검

4

72,154,050

전기안전관리 대행용역비용 지출

5

46,413,376

 

6

58,437,340

 

7

57,147,730

 

8

76,644,240

성수기 가동시간 증가


요즘 도시에서 어딜가든 분수나 꽃밭을 볼 수 있습니다. 공공기관 앞마당은 여지 없이 있구요. 도심 한복판에는 광화문광장을 만들어 플라워 카펫을 깔기도 했지요.

 

그것들을 보면 참 예쁘게도 꾸며놓았습니다. 예쁜걸 보니, 잠깐 기분이 들뜨기도 합니다.

 

하지만 그게 다입니다. 잠깐의 화려함으로 환각을 일으켜 시민들이 나랏사람들의 정치도, 우리의 살림살이도 예쁘고 멋지게 되고 있을꺼란 착각을 하게 하는건 아닌가 생각도 드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rchivarin  수정/삭제  댓글쓰기

    직접 보니 예쁘지도 않던데== 왜 이렇게 쓸데없는 곳에 돈을 버리는지 모르겠습니다. 정치인들의 사고의

    깊이를 보여주는 듯..--;

    2010.11.19 16:14 신고
    • 글쎄  수정/삭제

      그런 사고라면 이태리의 고건축물 유지비나 미국 뉴욕의 광고판 유지비나 상하이의 마천루야경 유지비등은... 싱가폴의 엄청난 친환경유지비는...
      정부나 정치인 탓하기전에 본인은 얼마나 준법정신 지키고 사는지 반성이나 하시길... 그걸 누릴 자격도 없는 인간들이 매일 거리를 쓰레기 동산으로 만들어 놓는데 주제넘게 구는거 보면 참 뻔뻔한 인간들 많다는 생각이 자꾸 듭니다.
      난 그나마 삭막한 서울에서 그거라도 어딘가 싶은데..
      님은 그냥 아마존에서 풀뜯어 먹고 사는게...
      최근 미국의 유력한 일간지에서 서울이 동경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도시가 되어 가고 있다는 기사가 있었죠
      그거 다 거져 만들어 지는게 아닙니다.
      덕분에 서울은 꼭 관광가봐야 할 곳이라고 소개까지 해줬습니다만 난 아직 멀었다고 봅니다.
      서울하면 떠오르는 세계적인 아이콘이나 랜드마크가 없다고 보는데...

      2010.11.19 17:55 신고

9월의 후원회원 667명
Statistics Graph
  • 4,526,052
  • 7901,303

전체보기 (4306)
공지사항 (163)
오늘의정보공개청구 (1468)
정보공개청구 (112)
공터학교 다시보기 (7)
알권리제도 (70)
센터안내 (1731)
이화동 광장 (702)
정보공개 in English (50)

투명사회를 위한 정보공개센터

opengirok'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atter & Media
Copyright by opengirok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atter & Media DesignMyself!
정보공개센터 (우)03100 서울시 종로구 이화동 135번지(새주소 : 이화장길 20) 삼영빌딩 2층 | 전화 02-2039-8361 | 팩스 : 02-6919-2039 | 이메일 cfoi@hanmail.net
후원계좌안내 : 우리은행 1005-001-355172 (예금주 : 투명사회를위한정보공개센터)
The Center for Fredom of Information and Transparent Society

티스토리 툴바